Korean Fine Arts Association :: 사단법인 한국미술협회
HOME > 대한민국미술대전DB >
작품발표 | 심사평 | 운영 및 심사위원 | 특선 | 입선


◈ 2019년 제38회 대한민국미술대전 문인화부문 심사평

1차 심사평
1차 심사위원장 정순태

따뜻한 봄날에 제38회 대한민국미술대전 문인화 부문에 출품하신 모든 작가분들께 감사를 드립니다.
문인화가 조선 시대에는 유화라고 할 만큼 문인화계통의 작품들이 성행했습니다. 이번 미술대전을 심사하면서 큰 발전과 성장이 있었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대한민국미술대전을 위해 이번에도 희망과 꿈을 가지고 어려운 고뇌와 갈등 속에서도 힘들게 작업을 했으리라 생각합니다.
이 과정 속에서 자아실현에도 큰 발전이 있었다고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 이 힘든 작업에서 현대성과 우수한 작품이 완성되었다고 봅니다. 입상하신 작가분들께서는 넓은 세상을 늘 생각하며 문화창조의 내면과 예술의 극치를 높이는 큰 비전을 지닌 창의적인 수작을 남기셔서 존경받는 작가가 되시기를 기대합니다.
입상작에는 다소 아쉬운 소수의 작품이 있었지만, 더욱 노력하시고 분발하시어 기대에 미치는 작품들을 앞으로 남기시길 바랍니다.
문인화작가 여러분, 낭중지추란 말이 있습니다. 탁월한 사람은 언젠가는 빛을 보게 되어 있다는 말입니다. 문인화작가 모든 분들이 큰 인물들이 되었으면 합니다. 이번 대전을 위해서 수고해주신 관계자분들과 심사위원 · 운영위원님 노고에 감사드리며, 출품하신 모든 분의 건강을 진심으로 기원드립니다.
3차 심사평
3차 심사위원장 강종원

제38회 대한민국미술대전 문인화 부문에 출품하신 작가분들께 감사를 드립니다. 한 국가의 화단의 수준을 가늠하는 기준은 작가의 창작역량, 창작의 결과물, 창작활동을 뒷받침하는 법과 제도 등 미술 발전에 필요한 모든 것을 아우르는 인프라의 구축 여부가 될 것 입니다.
그런 의미에서 대한민국미술대전은 우수한 작가 발굴의 한 축을 담당하는 현재 한국화단의 독창성과 글로벌 미술계의 트랜드를 확인하는 중요한 자리입니다.
특히 문인화는 한국 고유의 전통미와 조형예술의 전형을 보여주는, 서화동체(書畵同體)의 정수로서, 대한민국미술대전 문인화 부문은 신진작가를 발굴·육성하여 전통의 맥을 잇게 하는 중요한 행사입니다.
금년에는 예년을 조금 웃도는 출품수와 수작들의 향연으로, 양적-질적으로 향상된 미래비전의 희망을 갖게 합니다.
심사위원장으로서 미술대전에 의욕적인 작품으로 출품한 모든 작가들에게 더 넓은 발표기회와 동기부여를 고취하여, 문인화 부문의 내적인 성숙과 외연을 확장시켜야겠다는 책임감을 갖게 합니다.
출품하신 작가 한 분 한 분은 대한민국 문인화 역사의 한 줄 한 줄을 써 내려가야 할 분들이십니다. 앞으로도 더욱 정진하시어 빼어난 작품으로 만나 뵙기를 기대합니다.
   
주소 : 우)07995 서울시 양천구 목동서로 225 대한민국예술인센터 812호
TEL : 02)744-8053.4    FAX : 02)741-6240    E-MAIL : kfaa1961@hanmail.net
Copyrights 2006 사단법인 한국미술협회 All Rights Reserved.